2009년 12월 16일 - 중얼중얼

rss
  • “심비안 경쟁자는 여전히 아이폰”
    노키아(Nokia) 심비안(Symbian)의 점유율이 갈수록 떨어져 올해는 50%를 밑돈다고 하네요. 한때 스마트폰 시장의 절대 강자로 군림하던 심비안이지만 후발 주자들의 거센 도전에 결국은 꺾이고 마나 봅니다. 역시나 돌풍의 주역은 애플(Apple)의 아이폰(iPhone)이죠. 노키아도 아이폰의 공세를 무시할 수 없는 상황이 됐습니다. 기사에서는 안드로이드(Android) 탑재 스마트폰에 대해 아직은 유보적 입장을 취하고 있네요. 아직 플랫폼 완성도가 낮다는 이유입니다.

    스마트폰 시장 전쟁, 점입가경이군요 ^ ^

  • ‘아이폰 열풍’ 10대는 ‘시큰둥’
    역시 신문 기사 제목은 이렇게 뽑아야죠!

    10대가 아이폰 열풍에 시큰둥하다는 기사 제목과는 달리, 본문에서는 10대가 감당하기 힘든 단말기 가격과 요금제 때문이라는 내용을 싣고 있네요. 아이폰 사용자의 86.9%가 20, 30대라는 내용과 함께 말이죠.

    자동차 기사가 기대되는군요. ‘기아 K7 열풍, 10대는 시큰둥!” 두둥~ @_@


Posted by EXIFEEDI

댓글을 달아 주세요